안녕하세요, 채희준입니다. 

저는 글자를 연구하고 제작하는 폰트디자이너입니다.


새로움이나 트렌드를 추구하기보다는 글자에서 느껴지는 감정과 형태의 상관관계를 생각하며, 미세한 차이를 감지하고 연구하는 과정을 통해 글자를 만들고 있습니다. «청월», «청조», «초설», «고요», «신세계», «탈»을 제작했습니다.


폰트 구매와 관련한 질문이 있으신 경우 [MY PAGE]의 [1:1문의하]에 글을 남겨주시면 답변해드립니다. 



(*전용서체 문의는 받지 않습니다.)


그래픽 디자이너 ‘신건모’와 함께 디자인 스튜디오 ‘포뮬러’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포뮬러는 서울을 기반으로한 디자인 스튜디오로, 그래픽 디자이너인 신건모와 활자를 만드는 채희준이 구성원이다. 각각 유형 A와 유형 B로 나뉘어 작업을 진행하여 결과물을 만들어내며, 특정한 경우에는 함께 작업을 수행하기도 한다. 한편 단어 ‘formula’에 대한 사전적인 정의 가운데는 “(특정한 일을 이루기 위한) 공식[방식]”이라는 뜻이 있다.”


포뮬러 공식페이지

포뮬러 인스타그램


본 사이트 뿐만 아니라 아래의 플랫폼에서도 제 폰트를 구매할 수 있습니다.


해당 플랫폼의 라이선스 정책을 따르고 있으니 참고 부탁드립니다.


AG타이포그라피연구소 

[청월, 청조, 초설, 고요, 신세계] 입점


산돌구름

[청월, 청조, 초설, 고요, 신세계, 탈] 입점